2021 밴쿠버 한국문화 주간 행사 성황리에 개최

2021 밴쿠버 한국문화 주간 행사 성황리에 개최

<댄스 투표 1위를 차지한 Flying Dance Studio팀>

올해로 2회째를 맞이하는 “밴쿠버 한국문화 주간 행사”가 2021.10.16.~23간 성황리에 끝났다.

코로나 상황을 감안하여 10.16(토) 총영사배 태권도 대회는 대면행 사로 개최하고, K-POP, K-Food 등의 행사는 온라인으로 개최한 가운데 1만 6천여명의 방문객이 방문하였으며, 7만2천여회의 페이지뷰를 기록했다.

K-Pop 컨테스트와 관련해서는 BTS “Permission to Dance 커버 챌 린지”에 일반인 참가자들을 비롯해서 20팀이 참가한 가운데 “Flying Dance Studio”팀이 최다 득표를 기록해 1등을 수상하였고 이 밖에도 Patricia Chiu, Emily Huang 등 2팀이 2등을 수상하였으 며, Mimiyu Official 등 5개 팀이 3등을 수상했다.

K-Food 쿡방&먹방 컨테스트와 관련해서는 총 54팀이 참여한 가운데 보쌈 먹방을 선보인 팀(Hermosa Wu)이 인기투표에서 1등을 차지했으며 한국치킨 먹방을 선보인 팀이 2등을 수상하였고, 이외에도 20팀이 상품권 수상자로 선정됐다.

<쿡방 인기 투표 1위를 차지한 Hermosa Wu팀의 보쌈 먹방>

또한, 온라인 설문조사 참여자 중 1명을 추첨하여 삼성 Z-Flip3를 경품으로 증정하는 행사를 진행하였는데 총 460여명이 설문조사에 참여하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밴쿠버 총영사관은 “향후에도 한국문화를 서부캐나다 현지 사회에 소개할 수 있는 다양한 문화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Copyrights ⓒ 빅토리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