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서 영문운전면허증 발급 시작

한국서 영문운전면허증 발급 시작

<경찰청 제공>

캐나다 포함 33개국서 통용

이달 16일부터 캐나다·영국·호주 등 33개국에서 국제운전면허증 없이도 운전이 가능한 영문기재 한국 운전면허증(이하 영문운전면허증) 이 발급에 들어갔다. 

한국 경찰청은 16일부터 뒷면에 영문으로 면허 정보가 적힌 운전면허증을 전국 27개 운전면허시험장에서 발급한다고 지난 12일 밝혔다. 

영문운전면허증에는 뒷면에 성명과 생년월일, 면허번호, 운전 가능한 차종 등 면허정보가 영문으로 인쇄된다. 

영문운전면허증을 발급받으면 영국과 호주, 싱가포르, 캐나다 등 33개국에서 별도 절차 없이 운전이 가능하다. 

그동안 한국인이 외국에서 운전하기 위해서는 출국 전 국제운전면허증을 발급받거나 출국 후 한국대사관에서 운전면허증에 대한 번역공증서를 받아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하지만 영문운전면허증을 발급받는다고 해도 여권은 반드시 소지해야 한다. 또 나라마다 영문운전면허증 사용 기간이나 요건이 다를 수 있어 출국 전 확인이 필요하다고 경찰은 당부했다. 

영문운전면허증은 면허 신규 취득·재발급·적성검사·갱신 때 전국 운전면허시험장에서 발급할 수 있다. 재발급이나 갱신의 경우 경찰서 민원실에서도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을 위해서는 신분증명서와 사진, 수수료 1만원(적성검사 시 1만 5000원)을 내야 한다.아울러 경찰청은 16일부터 전국 경찰서 교통민원실에서 지문인식을 통한 신분확인 서비스를 시행한다.

이와 관련해 밴쿠버 총영사관에 문의한 결과 현재까지 BC주 등 5개(준)주에서 영문운전면허증으로 운전이 가능하다고 알려왔다.

또한 면허증 사용 기한 산정을 위해서는 입국한 날짜 및 체류신분에 대한 증빙이 필요할 수 있으므로 한국 운전면허증으로 운전하실 경우 여권을 반드시 소지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재외공관을 통해 발급 받을 수 있는 절차와 발급 개시일자 등에 대해서는 추후공지 예정이라 발급 전 확인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준)주별 자세한 운전 기간은 아래와 같다.

o BC주

1. 신규 거주자 : 3개월(3개월 이내 BC주 운전면허증 취득(교환) 필요)

2. 관광객 : 6개월

3. Full-time 학생 : 재학기간

o 앨버타주

1. 신규 거주자 : 3개월(3개월 이내 AB주 운전면허증 취득(교환) 필요)

2. 캐나다 비거주자 : 12개월

o 서스캐처원주

1. 신규 거주자 : 3개월(3개월 이내 SK주 운전면허증 취득(교환) 필요)

2. 관광객 및 Full-time 학생 : 면허증 유효기간

o 유콘준주

체류구분없이 4개월

o 노스웨스트준주

1. 신규거주자 : 1개월

2. 관광객 : 3개월

Copyrights ⓒ 빅토리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