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PP를 최대한 받으려면?

<시니어 정보 2>CPP를 최대한 받으려면?

올해의 캐나다연금(CPP) 최고한도는 1만3,610.04달러다. 월 1,134.17달러로, 이를 다 받는다고 해도 은퇴자금으로는 충분치 못하다.

그러면 이 금액을 다 받는 사람은 과연 얼마나 될까? 연방 사회개발부 통계에 따르면 2016년 기준 CPP 한도금액까지 다 받는 사람은 전체 수급자의 6%에 불과하다.

또 올해 CPP 수급자들이 받게 될 평균 연금은 최고한도의 56%에 해당하는 약 7,700달러(월 약 642달러)다.

CPP는 노령연금(OAS)와 함께 시니어들에는 매우 중요한 소득원천이다. 매년 물가가 오른 큼 그 금액도 조정되고 비가오나 눈이 오나 매달 말 지정된 계좌에 어김 없이 입금되거나 수표로 배달된다.

밴쿠버의 한 은퇴재정전문가는 “최고한도를 받기 위해서는 CPP에 39년 동안 불입해야 하고, 올해 기준 연봉이 5만5,900달러 이상이어야 한다”고 말한다. 따라서 나이가 들어 직장생활을 시작했거나 중간에 일정기간 직장을 떠난 사람, 일찍 은퇴한 사람, 소득이 낮은 사람 등은 결코 최고한도를 받기 어렵다.

은퇴를 앞둔 사람들에게 CPP 관련 가장 큰 관심사는 과연 몇 살 때부터 받기 시작하는 것이 가장 유리하냐는 것이다. CPP를 받는 표준 나이는 65세지만 수급자가 원하면 60세에 당겨 받을 수도 있고 70세로 늦춰도 된다. 65세보다 일찍 받기 시작하면 받는 수령액이 그만큼 줄어들고 늦게 받을수록 금액은 많아진다. 언제부터 받기 시작하는 것이 좋은 가라는 물음에 대한 정답은 ‘각자의 재정상황에 따라서’이며, 이는 각자가 결정할 몫이다.

이 전문가는 “CPP가 은퇴자금으로는 충분하지 않지만 그렇다고 (대다수 은퇴자들에게는)무시해서는 안 될 정도로 중요한 소득원”이라고 말했다. .

Copyrights ⓒ 빅토리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