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ed.ca 모바일 앱 개시

Used.ca 모바일 앱 개시

무료 중고거래 사이트 used.ca가 새로운 모바일 앱 서비스를 개시함에 따라 주민들의 중고품 매매가 한층 편리하게 됐다.

새로 개통된 앱은 파는 사람과 사는 사람이 휴대전화를 통해 직접, 개인적으로, 보다 안전하게 통신이 가능하게 해준다.

지난 2005년 마크 레이너와 스티븐 챈 등 두 사람에 의해 밴쿠버에서 처음 시작된 이 사이트는 2008년에는 월 평균 5,500만 페이지 뷰를 기록할 정도로 인기 있는 사이트로 급성장했고, 2014년에는 모바일 사이트 서비스를 시작했다.

이 회사의 레이시 시어다운 사장은 “휴대전화를 이용하는 고객들을 위한 앱을 개발하기까지는 긴 여정이었다”고 긴 시간이 걸렸음을 토로했다.

Used.ca는 서부 빅토리아에서 동쪽으로는 PEI주까지 전국 84개 주요 커뮤니티에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모바일 앱은 휴대전화로 무료 다운로드 받아 사용할 수 있다.

Copyrights ⓒ 빅토리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